작품명 지우면 비로소 보입니다
수상자 김원진
설명 상대의 직업을 말하는 나열된 문장들 속 지우개에 의해 지워진 단어가 아랫줄에서 장애인임을 보여줌으로써 마음속 편견이 지우면 그들의 능력은 현실이 되고, 우리의 참 동료가 된다는 메시지를 표현하고자 했습니다.